오래되고 낡은

어느 집 대문 앞

죽어 앙상하게 된 넝쿨 위에도 

어김없이 노란 개나리는 피기 마련 
 



eximus






'C a m e r a O b s c u r a > T O Y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한강  (0) 2010.10.26
거기서 뭐하세요  (0) 2010.10.25
소원  (0) 2010.10.24
갈라진 하늘  (0) 2010.10.23
self portrait  (0) 2010.10.22
대문 앞  (0) 2010.09.21
꽃이 예뻐지면  (2) 2010.09.19
그네  (0) 2010.09.18
겨울  (0) 2010.09.16
  (0) 2010.09.16
텔레파시  (0) 2010.09.07

댓글을 달아 주세요